그럼그럼's 그림장

그림을 위한 여행

그림




















여행을 하며 그림을 그리는 일은 참 멋지게 생각되지만
현실적으로 빡빡한 일정 속에서 그림을 그리는 일은 쉽지 않다.
사실상 여행 속의 그림이 아니라
그림을 위한 여행일때만 가능한 일.

그림을 그리기 위해
한 장소에 머무르는 시간을 길게 잡아야 하고,
덕분에 한 곳을 덜 방문하거나, 일정을 늘려야하며,
그림을 그리기 위해 피로도를 조절해야하고,
그림을 그리기 위해 짐을 줄이거나 더 무겁게 다녀야한다.

사진을 찍으면 1/60초 안에도 끝날 일인데
30분이든 1시간이든 한 곳에 서서 그림을 그리는 일은
모든 것이 빠른 요즘 시대에 맞춰 본다면
참 고루한 일인지도 모른다.

그럼에도 나는 종종
여행을 포기하고
그림을 그린다.



Le français



'그림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얼마간의 습작들  (1) 2013.07.26
삼겹살! (La viande)  (0) 2013.07.08
그림을 위한 여행  (0) 2013.06.28
습작 26  (0) 2013.06.27
파리에서 커피 한 잔 서비스받기.  (12) 2013.05.25
  (12) 2013.05.22